logo

slider01 slider02 slider03 slider04
프란치스칸 성인/성지












 


"성모 성탄을 기쁘게 경축하세.


 정의의 태양, 우리 하느님 그리스도께서 그 몸에서 태어나셨도다."


이는 오늘날 교회에서 바치는 기도문이다.


 



 


 


크레타의 성 안드레아 주교의 강론에서


(Oratio 1:PG 97,806-810)


 


옛 것은 사라지고 모든 것은 새롭게 되었도다.


 


"그리스도는 율법의 종결이십니다."


우리를 율법의 문자에서 끌어내시고 또 그 정신에로 이끄시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 안에 율법이 성취되었습니다.


입법자이신 그 분은 당신 손으로 만물을 만드시고 완성시키시고는


율법의 문자를 그 정신으로 변모시키시고 만물을 당신 안에 총화 하셨습니다.


 


그 분은 율법을 은총으로 살리시어 율법을 은총에 종속시키시고 은총을 율법과 조화시키셨습니다.


그러나 각각의 특성을 혼합시키지 않으시고 놀라운 방법으로 모든 것을 변모시키시어


힘겹고 노예 상태에 처해 있으며 억압받는 것을 모두 다 가볍게 해주고 또 자유를 누리게 하셨습니다.


 


이렇게 하여 우리는 이제 사도가 말하는 것처럼


"세상 것들의 노예가 되는 일이 없고" 율법의 문자에 더 이상 노예 상태로 매어 있지 않게 되었습니다.


 


이 신비의 계시, 이 신성의 비하,


그리고 하느님이 사람이 되심으로 말미암은 사람의 이 신격화


-이것이야말로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베푸신 은총의 절정입니다.


 


그런데 그렇게도 찬란하고 영광스러운 인간에 대한 하느님의 방문에는


우리가 구원의 위대한 선물을 받기 전 어떤 기쁨의 서곡이 있어야 했습니다.


 



 


오늘의 축일은 이것을 기념합니다.


이 서곡은 하느님의 모친의 탄생으로 시작되고, 신성과 인성이 결합될 때 종료됩니다.


 


그래서 한 동정녀가 태어나시어 젖을 먹고 자라나 영원의 임금님, 하느님의 모친이 되실 채비를 갖추십니다.


이날의 신비에서 우리는 이중의 이득을 얻습니다.


 


이날의 신비는 진리에로 우리를 이끌어 주고


또 율법의 문자에 매인 생활에서 자유의 생활에로 이끌어 내 줍니다.


 



 


그런데 어떻게 또 무엇 때문에 이렇게 됩니까?


확실히 어둠은 들어 오는 빛에 물러서고 은총은 문자 대신에 자유를 주기 때문입니다.


 


오늘의 축일은 신약과 구약 사이에 놓인 경계선입니다.


이 축일은 상징과 예표에 실재가 뒤따르고 옛 계약에 새 계약이 뒤따름을 보여줍니다.


그러므로 오늘 모든 피조물은 노래하고 춤추어 이날에 축제와 환희의 성격을 부여해야 합니다.


오늘 이날을 천상의 무리와 지상의 무리와 다 함께 경축하고


이 세상에 있는 것들과 세상위에 있는 것들이 하나가 되어 즐겨야 합니다.


오늘 만물의 창조주께서 새 성전을 건설하시어


창조주의 거룩한 거처로서 한 피조물의 태를 새로이 마련하시기 때문입니다.


 



 


*성모님 축일과 인창동성당 게시판 안내*


 


1월1일: 천주의 모친 성 마리아 대축일(세계 평화의 날):게시판831번,1547번.


Solemnity of Mary,   Maria Santissima Madre di Dio,  Mary, Mother of God


 


2월11일: 루르드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축일(세계병자의 날):게시판946번,1611번


Our Lady of Lourdes


 


3월25일: 주님 탄생 예고(성모 영보)대축일:게시판1059번,1679번


The Annunciation, Annunciation by Saint Gabriel


 


5월13일: 파티마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축일:게시판1157번,1760번


Our Lady of Fatima


 


5월31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방문 축일:게시판1187번,1792번


The Visitation,    Vsitatio B. Mariae V


 


티없이 깨끗하신 성모 성심 기념일:게시판1246번,1827번.


2003년6월28일,2004년6월19일(예수성심 대축일 다음 토요일. 이동 축일)


Immaculate Heart of Mary, Cuore Immacolato della Beata Vergine Maria


 


7월16일: 가르멜산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게시판1275번


Our Lady of Mount Carmel


 


8월2일: 포르치운쿨라의 천사들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축일:게시판1297번


Our Lady of the Angels,  Perdono di Assisi (Indulgenza della Porziuncola)


 


8월5일: 성모 대성전.성모 설지전(聖母雪地殿) 봉헌 축일:게시판1303번


Our Lady of the Snow,  Dedication of Saint Mary Major


 


8월15일: 성모 승천 대축일:게시판594번, 1317번


The Assumption,  Assumption into Heaven, Assumption of the Blessed Virgin Mary


 


8월22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 모후 기념일:게시판603번, 1326번


The Queenship of Mary . Regina.  


Beata Vergine Maria Regina, The Queenship of the Blessed Virgin Mary


 


9월8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 탄신 축일:게시판626번,1357번.


The Birth of Mary.  Nativity of Mary,  The Birth of the Blessed Virgin Mary


 


9월15일: 통고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게시판642번,1365번.


Our Lady of Sorrows,   Feast of Our Lady of Sorrows


 


9월24일: 메르체데의 성모마리아 기념일:게시판654번,1381번


Feast of Our Lady of Mercy.


 


10월7일: 묵주기도의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게시판681번,1409번.


Our Lady of the Rosary,  Our Lady of the Most Holy Rosary


 


11월21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의 자헌 기념일:게시판764번,1480번


The Presentation of Mary,  Presentation of Mary at the Temple


Presentation of the Blessed Virgin Mary.


 


12월8일: 한국 교회의 수호자.


복되신 동정 마리아 원죄 없으신 잉태 대축일:게시판791번,775번,1511번


The Immaculate Conception,  Mary’s Immaculate Conception


 


12월12일: 과달루페의 성모마리아 기념일:게시판1520번


Our Lady of Guadalupe 


 


* 성모 발현과 교회의 가르침:게시판681번


과달루페,라살레트,루르드.바뇌...


 


* 5월 성모성월,유래와 의미,성모신심:게시판1131번,1134번.


*10월 묵주기도 성월(전교의 달):게시판674번,721번.974번.1408번


 


* 성모 칠락 묵주기도:게시판1408번.


* 성모 칠고 묵주기도:게시판1657번.


 


의정부교구 제2지구 인창동성당 게시판 바로 가기


http://home.catholic.or.kr/gnbbs/ncbbs.dll/chinchang


 


 



 


 


 


♬Ave Maria - Gregorian Chant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이름 날짜 조회 수
748 프란치스칸 성인 오, 영원한 진리여,참스런 사랑이여,사랑스런 영원이여-성 아우구스띠노 주교의 고백록에서 안젤라 2009-08-28 4388
747 프란치스칸 성인 성 아우구스티노 주교 학자(축일:8월28일) 안젤라 2009-08-28 42045
746 프란치스칸 성인 복되신 동정마리아 탄신 축일(9월8일),성모님 축일표 안젤라 2009-09-10 8037
» 프란치스칸 성인 옛것은 사라지고 모든것은 새롭게되었도다-크레타의 성 안드레아 주교 안젤라 2009-09-10 4125
744 프란치스칸 성인 9월9일 복녀 세라피나 스포르자(2회) 안젤라 2009-09-10 14881
743 프란치스칸 성인 9월10일 톨렌티노의 성 니콜라오 안젤라 2009-09-10 16724
742 프란치스칸 성인 9월11일 성 요한 가브리엘 퍼보일러 순교자 안젤라 2009-09-10 5089
741 프란치스칸 성인 9월12일 성 구이도(귀) 안젤라 2009-09-11 4312
740 프란치스칸 성인 9월13일 성 요한 크리소스토모 주교학자 안젤라 2009-09-11 5325
739 프란치스칸 성인 나에게는 그리스도가 생의 전부이며 죽는 것도 이득이 됩니다-성 요한 크리소스또모 주교힉지 안젤라 2009-09-11 4575
738 프란치스칸 성인 9월14일 성 십자가 현양 축일 안젤라 2009-09-11 7429
737 프란치스칸 성인 9월15일 고통의 성모 마리아 기념일 안젤라 2009-09-11 12985
736 프란치스칸 성인 9월16일 성 고르넬리오 교황과 성 치프리아노 주교 순교자 안젤라 2009-09-11 5103
735 프란치스칸 성인 9월17일 성 로베르또 벨라르미노 주교 학자 안젤라 2009-09-11 4409
734 프란치스칸 성인 9월17일 성녀 힐데 가르다 안젤라 2009-09-11 7525
733 프란치스칸 성인 9월17일 성프란치스꼬의 거룩한 상흔 축일 안젤라 2009-09-11 4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