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slider01 slider02 slider03 slider04
청주지구

태안의 아픔과 함께 해요.

조회 수 8735 추천 수 0 2007.12.16 10:53:51
뉴스만 보고 가만히 있는것이 너무 불편하고 미안해
모든 것 접어두고
토요일 어제 fmm수녀님 4분, 꼰벤뚜알 수사님 2분, 성공회 신부님 2분,
인천 지구 정평창보 위원 2분, 공부방 자원 봉사자 한분과 함께
태안 기름띠 제거 작업을 다녀왔습니다.
함께 가지못해서 미안해 하는 마음으로 필요한 장비 및 경비를 후원해주신 많은 분들의
마음도 함께 가지고갔습니다.
순간의 부주의가 얼마나 많은 생명체에게 고통을 던져주었는지 한눈에 볼 수 있었습니다.
바위와 돌멩이에 끈적끈적 붙어있는 기름띠를 닦으면서
곳곳에서 다양한 생명의 보금자리인 엄마 바위들이
까만 기름을 뒤집어쓰고 죽은 자식들을 품은 체 울고 있었는 모습을 발견하였습니다.
"미안해! 미안해! 정말 미안해!" 하면서 함께 울 수 밖에 없었습니다.
참으로 많은 자원봉사자들이 전국 곳곳에서 달려와 함께 했는데,
수 많은 사람들이 작업하는 현장에서는 침묵만 흘러 숙연한 분위기가 흘러 갯생명체들의
죽음을 함께 애도하고 있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닦아내고 돌아서서 한참 후 되돌아보면 먼저 닦아낸 바위들은 다시 기름을 내뿜어 닦은자리를
수 차례 더 닦아내는 작업을 반복하면서
이렇게 아픔에 함께 하면서 수많은 손길이 수십번씩 이 바위들을 어루만져주면
그것에 힘을 얻어 자식잃은 엄마 바위들은 또다시 새 생명을 품을 날이 올것이란 희망을
마음 한 구석에 가져봅니다.
기름띠가 적은 바위틈이나 돌멩이 밑에 피신해있다가
돌멩이를 들추는 소리에 깜짝놀라 소스라치며 움직이지 않는 다리를 바쁘게 휘져어 도망치려는
조그마한 게의 모습이 아직도 눈에 선합니다.

평화의 증거자로 불림 받은 프란치스칸들이 태안의 아픔에 함께 동참해 준다면
상처입은 생태계가 상처를 씻고 회복하는데 더 큰 용기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다녀온 뒤 더 안타까운 마음을 어떻게 할 수 없어 글을 올려봅니다.
사실 어제 태안으로 가면서 중간휴게소에 들렀을때 그곳에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우리처럼 태안으로 달려가고 있는 것을 발견하고 큰 희망을 보았답니다.
앞으로 어쩌면 천조각을 들고 바위와 모래를 닦아내는 작업이 몇개월 걸릴 수도 있겠지만
우리에게는 단 한번인 이 어루만짐이 전국 곳곳에서 모아진다면
10, 20년이 걸릴 회복의 시간이 앞당겨지겠지요.
백안젤라fm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이름 날짜sort 조회 수
» 태안의 아픔과 함께 해요. 백미정 2007-12-16 8735
394 2008년 평화의기도 모임 추진 정평창보 2008-01-03 8705
393 25차연례총회를 마치며***** 김영우(시몬) 2008-01-21 8785
392 08잔꽃송이축제 [2] 데레사 2008-06-02 9626
391 연락처 남겨주세요 [1] 모데스타 2008-06-10 9272
390 성프란치스코의 여정을 따라서 file 베드로 2009-06-18 9003
389 아씨시 세계 젊은이 대회 참가자 모집 베드로 2009-06-19 8882
388 인도네시아 지진 참사 구호협조 스테파니아 2009-10-12 9079
387 2009년 10월 전국정평창보 담당 연수회 스테파니아 2009-10-28 8956
386 제4차정기총회 file [2] 데레사 2009-11-02 9585
385 총회감사미사 file 데레사 2009-11-02 9469
384 영보님들 file 데레사 2009-11-02 9814
383 4대강 사업저지를 위한 서명운동 협조 file 관리자 2010-04-21 8762
382 4대강 사업저지를 위한 시국미사 알림 관리자 2010-04-28 8593
381 2010년 유기서약식 [1] 데레사 2010-05-25 9620
380 2010 유기서약식(사진 바로보기) [2] 데레사 2010-05-31 9363
379 <2010년 프란치스칸 영성 학술 세미나> 참여에 관한 안내 관리자 2010-06-11 8727
378 2010년 정평창보 여름체험 재안내 file 관리자 2010-06-17 9029
377 작은형제회 관구봉사자 친교방문 file 데레사 2010-07-15 9173
376 노숙인을 위한 계좌 비안네 2010-10-06 8962
375 엘리 산청성심원 방문 사진 요안나 2010-10-30 9249
374 비 오는 날에/오수록 [3] 요안나 2011-07-09 8974
373 엘리사벳형제회 10주년 기념 영상 [1] 요안나 2011-07-22 7254
372 성거산 수도원 풀뽑기 작업(사진) file 망덕 2011-07-25 8855
371 포르치운쿨라 축제에 다녀와서 요한보스코 2011-08-03 6303
370 잔꽃송이 사진1(프란치스코의꿈,우리들의꿈) file 망덕 2011-08-24 8616
369 잔꽃송이 사진2 file 망덕 2011-08-26 8588
368 사진3 file 망덕 2011-08-26 6789
367 잔꽃송이 사진4 file 망덕 2011-08-26 7283
366 잔꽃송이 사진5 file 망덕 2011-08-26 8655
365 사부님 축일 사진1 file 망덕 2011-10-09 6650
364 은경축 사진2 file 망덕 2011-10-10 6786
363 사진3 file 망덕 2011-10-10 7083
362 사진4 file 망덕 2011-10-10 8859
361 은경축 사진 file 멜라니아 2011-10-17 6686
360 은경축 사진 file [1] 멜라니아 2011-10-17 8946
359 7대 자연경관 투표에 참여합시다, 요한보스코 2011-11-01 64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