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slider01 slider02 slider03 slider04
경남지구

사도의 회심을-----

조회 수 3840 추천 수 0 2009.08.04 15:52:44
사도의 회심을 주소서!
노환순(세실리아)/진주형제회

바오로 사도여,
사도의 불같은 질문은 동시에 응답이었습니다.
"주님, 당신은 누구십니까?"

님의 손때 묻은 겉옷과
날마다 수십번을 들어왔던 이름과
율법으로 겹겹이 둘러싼 자신의 정체성을
훨훨 타오르는 불길 속에 팽개쳐
하얗게 불태우고
황량한 들판에 빈 그릇으로 서기까지
사흘 밤낮이면 충분했습니다.

'이방인의 마음을 캐는 전령'으로
동족의 울타리를 넘어서
앞으로 앞으로 질주하실 제
높은 산맥을 휘감은 먹구름도 자리를 양보하고
반목과 분열의 폭풍우도 잠자리에 들며
님의 발자국이 지나간 우거진 원시림은
쭈-욱 뻗은 고속도로가 되었나이다.

바오로 사도여,
님의 화두(話頭)는 시공(時空)의 징검다리를 건너
마침내 저의 화두로 넘겨졌나이다.
'바오로 사도의 회심'을 목메어 청해도
"먼저 너 자신을 빼어내 들어내 보아라"는
주님의 목소리를 듣기까지 십 여 년

사도여, 회심도 주님의 선물인지요?

명쾌한 해답지를 들고
오늘 저희들에게 오십시오.
님의 그 거침없는 질문의 피켓을 들고
무수히 많은 이들이 지금 자신을 화형시키려 합니다.
오랜 침묵 앞에
차리라 도망자로 남기를 작정하지 않게
큰 발자국으로 성큼 성큼 다가오소서
그리하여
저희들이 만든 감옥으로부터
참 자유의 선언을
만방에 외치게 하소서.

* 이 시는 2009.6.27. 마산교구에서 시행한 '비오로의 해' 기념 글짓기 대회 우수상 수상작으로, 진주형제회 양성봉사자로 활동 중인 노 세실리아 자매가 성바오로딸 통신성서 바오로영성과정을 마친 감사와 기쁨을 노래한 감동적인 '신앙고백'입니다.

스테파노

2009.08.06 18:06:41
*.153.144.210

세실리아 자매님의 신앙고백이자 바오로사도의 찬미가 가 저로하여금 또다른 숙제를 주십니다 이시간 저는 어디에 있는지 하느님은 제게 무었을 요구 하시는지 묵상하려 합니다. 좋은말씀 한주간 양식으로 간직하겠네요.^^*** 요셉형님 수고하셨고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이름 날짜 조회 수
50 학동 캠프 사진(1) file [2] 요셉 2009-08-04 4628
» 사도의 회심을----- [1] 요셉 2009-08-04 3840
48 거제형제회 신 평의원 [2] 요셉 2009-07-23 4277
47 경남지구 양성부문 계획서(2009-2012) file [4] 요셉 2009-07-19 3597
46 거제형제회 사진(3) file 요셉 2009-07-19 3607
45 거제형제회 사진(2) file 요셉 2009-07-19 3438
44 거제형제회 정기총회 사진(1) file 요셉 2009-07-19 3481
43 경남지구 평의원회 및 연수회 [2] 요셉 2009-07-19 3688
42 7월 양성자학교 요셉 2009-07-11 3557
41 사진(25) file 요셉 2009-07-10 3802
40 사진(24) file [1] 요셉 2009-07-10 3801
39 사진(23) file 요셉 2009-07-10 3623
38 사진(22) file 요셉 2009-07-10 3564
37 사진(21) file 요셉 2009-07-10 3579
36 사진(20) file [1] 요셉 2009-07-10 3700
35 사진(19) file 요셉 2009-07-10 3476
34 사진(18) file [2] 요셉 2009-07-10 3508
33 사진(17) file 요셉 2009-07-10 3405
32 사진(16) file 요셉 2009-07-10 3622
31 사진(15) file 요셉 2009-07-10 3536